보성군, 벌교읍 이웃돕기 따뜻한 손길 이어져 ‘훈훈’

기사승인 2022. 12. 07. 11: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희성 택배사 대표, 벌교한마음회 아름다운 선행
보성군
보성군 벌교읍 행정복지센터서 연말연시 이웃돕기 성금 기탁이 줄을 잇고 있다.왼쪽부터 김희성대표 선남규 읍장, 김상일 회장./제공=보성군
전남 보성군 벌교읍행정복지센터는 연말연시를 맞아 이웃돕기 성금 기탁이 줄을 잇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최근 김희성씨(택배업)와 벌교한마음회에서 성금 100만원을 각각 기탁 했다.

벌교한마음회는 지역의 젊은 청년들로 구성된 단체로 회원들이 십시일반 주머니를 털어 성금을 기탁했다. 특히,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집 안 청소와 도배, 전등 교체, 방충망 및 화장실 설비 수선 등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꾸준히 봉사활동을 추진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택배회사를 운영하는 김희성 대표는 근면 성실함으로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고 있으며, 어머니 또한 마을의 이장직을 맡아 행정의 최일선에서 주민과 행정 간 소통의 역할로 화합단결에 모범이 되고 있다.

벌교한마음회 김상일 회장은 "작은 마음이지만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온기가 전해 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희성 대표는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을 살피고, 작은 정성이지만 지역과 이웃을 생각하며 나눔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선남규 벌교읍장은 "봉사하는 마음이 더불어 밝은 사회로 이어져 나눔문화 운동이 지속적으로 확산 되었으면 좋겠다"며 고마움을 표시했다.

기탁된 성금은 전라남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될 계획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