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2022년산 새청무쌀 1만3천톤 BGF리테일 공급

기사승인 2023. 01. 25. 11: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량구매처 발굴·홍보 마케팅 등 쌀값 안정 주력
전남도
전남도가 전남쌀 홍보캠페인을 벌이고 있다./제공=전남도
전남도는 2020년부터 2만6000여 톤을 공급하고 있는 BGF리테일에 2022년산 새청무쌀 1만3000여 톤을 공급한다고 25일 밝혔다.

새청무는 전남도에서 자체 육성한 품종으로 밥맛이 우수하고 쓰러짐(도복), 이삭에서 낟알이 싹이 트는 수발아 등 농업재해에 강해 2022년 전남 벼 재배면적의 절반 넘게 점유한 전남 대표 품종이다.

도는 올해 전남쌀 판매 활성화를 위해 전남쌀 대량구매처 지원 등 6건의 신규사업을 추진, 적극적인 홍보·마케팅을 통해 쌀값 안정에 주력할 계획이다.

전남 새청무쌀로 만든 김밥, 도시락 등은 전국 1만7000여 CU 편의점을 통해 판매된다.

강성일 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전국 CU 편의점을 통해 새청무 쌀로 만든 김밥과 도시락 등을 판매해 전남쌀의 우수성을 전국 소비자에게 꾸준히 알리고 있다"며 "대량 구매업체를 적극 발굴해 전남쌀의 판로 확대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GF리테일은 고객과 지역사회에 좋은 친구 같은 기업(Be Good Friends)으로 국내 편의점 대표 브랜드 CU를 통해 신선한 상품을 제공하고 농산물 수요를 창출하는 종합 유통 기업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