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니클로, 스트리트 문화에서 영감 ‘UT 컬렉션’ 출시

유니클로, 스트리트 문화에서 영감 ‘UT 컬렉션’ 출시

기사승인 2023. 01. 25. 13: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30125113302
UT 컬렉션 화보./제공 = 유니클로
유니클로가 UT(유니클로 티셔츠) 부문 신임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가와무라 고스케와 함께 스트리트 문화에서 영감을 받은 새로운 UT 컬렉션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시즌의 UT 라인은 기존의 클래식한 실루엣 뿐만 아니라, 그래픽 디자인에 맞춰 새롭게 제작된 오버사이즈 핏으로도 만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처음 선보이는 롱슬리브 스타일과 세심한 패턴 디자인은 오늘날 스트리트 문화의 트렌드를 보여준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더 메시지는 그래픽 티셔츠의 본래 목적인 '메시지를 전달하는 티셔츠' 컬렉션이다. 로스앤젤레스 및 런던 예술계의 주요 무대를 선도하고 있는 세 명의 모던 아티스트 칼리 드윗, 트레버 앤드류, 라크웨나 매시버와 함께한 이번 협업은 화사한 컬러 프린트와 함께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오버사이즈 실루엣 그리고 두께감이 있는 소재가 특징이다.

하입비스트 커뮤니티 센터 컬렉션은 스트리트 컬처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4개의 커뮤니티와 손을 잡고 지금 세대들의 문화를 티셔츠와 코치 재킷을 통해 자유롭게 표현했다.

스케이터 컬렉션은 로스앤젤레스 출신의 크리에이터 알렉스 올슨과 프로 스케이트보더이자 영화 제작자인 우에노 신페이와 함께 스트리트 문화를 대표하는 스케이트보드의 이미지를 티셔츠에 담았다.

가와무라 고스케 유니클로 UT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이번 시즌에는 티셔츠의 기본으로 돌아가 현대적인 스트리트 문화를 접목함으로써, 옷을 입는 사람이 본인의 개성을 표현하고 새로운 문화를 접할 수 있는 UT를 통해 유니클로의 브랜드 철학인 라이프웨어를 보여주고자 했다"며 "만화, 애니메이션, 게임까지 남녀노소 모두에게 사랑받는 글로벌 아티스트의 팝 컬처를 담은 컬렉션 또한 이번 시즌에 준비돼 있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