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YBM·굿노트, AI 교육 콘텐츠 공동 개발을 위한 MOU 체결

YBM·굿노트, AI 교육 콘텐츠 공동 개발을 위한 MOU 체결

기사승인 2023. 11. 28. 10: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영어 전문 교육기업 YBM(대표 허문호)은 글로벌 디지털 필기 앱 굿노트(대표 스티븐 챈)와 디지털 콘텐츠 제공 및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28일 밝혔다.

 

굿노트(Goodnotes)는 전 세계 2400만 명 이상의 월간 활성 사용자(MAU)를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디지털 페이퍼 서비스로, 최근에는 굿노트 버전 6를 출시하기도 했다. 또한 올해 8월 손필기 중 영단어 자동 완성, 틀린 영문 철자 교정 등 AI 기반 학습 기능을 선보이고 SAT(미국 대학 입학 시험), HKDSE(홍콩 대학 입학 시험) 같은 교육 콘텐츠도 제공하며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굿노트는 한국의 교육 파트너로는 영어교육 대표 기업인 YBM과 디지털 콘텐츠 공동 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하게 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YBM과 굿노트는 토익 및 다양한 외국어 학습을 위한 디지털 콘텐츠를 공동 개발해 상용화 할 예정이다.

 

YBM은 국내 토익 주관사로서의 노하우를 집약한 토익 수험 콘텐츠 및 영어 학습 콘텐츠를 비롯하여, 초중고 전과목 교과서 출판사로서 학습 콘텐츠도 굿노트를 통해 제공할 예정이다. 연령대별 맞춤 콘텐츠 외에도 토익 학습에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템플릿과 스티커를 굿노트에서 서비스할 예정이다.

 

허문호 YBM 대표는 “최근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AI 디지털 교육시장에 맞춰 YBM은 다양한 에듀테크 콘텐츠 개발 및 제휴를 진행하고 있다”며 “굿노트와의 협업을 통해 AI 학습에 최적화된 외국어 학습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스티븐 챈 굿노트 대표는 “AI 기반 디지털 페이퍼 기업인 굿노트를 통해 YBM의 전문적인 외국어 학습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다”며 “YBM과 굿노트가 긴밀히 협력해 성인부터 학생까지 다양한 유저가 인터랙티브한 학습 경험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