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텔레토비 성공신화 ‘켄 바이즐먼’ 무료 초청 강연

텔레토비 성공신화 ‘켄 바이즐먼’ 무료 초청 강연

기사승인 2014. 10. 17. 11: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오는 21일 오후 3시부터 90분간 서울 상암동 SBA 본사 2층 콘텐츠홀에서 진행
‘콘텐츠 마켓 글로벌 지배·유통구조 이해 및 성공적 진입전략’ 세미나
[보도자료]사진1
제이엠애니메이션과 서울시 산하 중소기업지원기관 서울산업진흥원(이하 SBA)은 오는 21일 ‘콘텐츠 마켓 글로벌 지배·유통구조 이해 및 성공적 진입전략’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콘텐츠 개발을 통한 사업화, 수익창출에 관심 있는 사람들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 세미나는 오후 3시부터 90분간 서울 상암동 SBA 본사 2층 콘텐츠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세미나를 위해 제이엠애니메이션은 과거 텔레토비·토마스와 친구들 두 작품을 통해서만 전 세계에서 2조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한 기획자이자 마케터인 켄 바이즐먼(Kenn Viselman)을 초청했다.

두 작품 외에도 꼬마동물병원, 나의 특별한 선물시리즈 등 작품의 인형, 그림책, 기타 완구제품을 지속 선보이고 있는 켄 바이즐먼은 유아 콘텐츠 마케팅의 큰손으로 불리고 있다.

전세계 콘텐츠 산업 시장은 최근 몇 년간 연평균 5.7% 이상 성장 중으로 오는 2017년에는 시장 규모가 2조4170억 달러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중 미국이 전체 시장의 30% 이상을 차지하는 상황에서 켄 바이즐먼의 강연이 △미국의 콘텐츠 유통구조 확인 △이를 공략하기 위한 마케팅포인트 수립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정미 제이엠애니메이션 대표는 이날 지난 1997년 회사설립 후 지금까지 사업을 진행하며 만든 작품들과 이 과정에서 겪은 다양한 경험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정미 대표는 태극천자문, 올 연말 개봉 예정인 ‘쥬로링 동물탐정’, 이달 24일 KBS 2TV를 통해 시즌2를 방영할 예정인 ‘꼬마기차 추추’ ‘아라다 창세전’ 등을 제작한 바 있다.

그는 “국내 콘텐츠 시장의 기술력은 전세계에서도 수준급으로 꼽히지만 이를 이용한 2차 산업에서는 고전을 면치 못하는 것이 사실”이라며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콘텐츠 시장에서 부가가치를 창출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이날 강연이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세미나 참가비는 무료이며 참석을 원하는 사람은 오는 20일까지 온오프믹스(http://onoffmix.com/event/34690)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제이엠애니메이션 (02-2026-1072, kungs@jmani.com)에 직접 연락해 이름과 참석인원, 연락처를 명기해 신청할 수도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