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라디오스타’ 심형탁 과거 “SM 이수만이 캐스팅, 신화 나올 시기…”

‘라디오스타’ 심형탁 과거 “SM 이수만이 캐스팅, 신화 나올 시기…”

기사승인 2015. 08. 20. 04: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라디오스타' 심형탁 과거 "SM 이수만이 캐스팅, 신화 나올 시기…"

'라디오스타' 심형탁이 신화로 데뷔할 뻔한 사연을 고백했다.


1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천상천하 유아독종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박지윤 주영훈 소녀시대 서현 심형탁이 출연했다.


이날 라디오스타에서 심형탁은 "과거 1997년 이수만 사장님께서 직접 나를 캐스팅했다. 카페에 있었는데 이수만 선생님이 '회사로 한 번 오라'고 하더라"고 운을 띄었다.


이어 심형탁은 "회사를 찾아갔는데 이수만 선생님은 안계시고 실장님만 있었다"며 "노래를 부르고 나니까 실장님이 '신화라는 그룹이 나오는데 색깔이 안 맞는 것 같다. 가수는 포기하라'고 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