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청와대 “김정은 ‘남북관계 개선’ 신년사 환영”

청와대 “김정은 ‘남북관계 개선’ 신년사 환영”

기사승인 2018. 01. 01. 16: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평창올림픽 성공, 한반도·세계평화에 기여할 것"
국정관련 브리핑하는 박수현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청와대가 1일 남북관계 개선 필요성과 평창겨울올핌픽 대표단 파견 의향을 언급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신년사에 대해 ‘환영한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리핑을 통해 “오늘 김 위원장이 신년사에서 남북관계 개선의 필요성을 제기하면서 평창올림픽 대표단 파견 용의를 밝히고 이를 위한 남북관계 만남을 제의한 것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박 대변인은 “평창올림픽이 평화올림픽으로 성공적으로 개최된다면 한반도와 동북아, 더 나아가 세계의 평화·화합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며 “청와대는 그간 남북관계 복원과 한반도 평화와 관련된 사안이라면 시기·장소·형식 등에 구애 없이 북한과 대화할 용의가 있음을 밝혀왔다”고 강조했다.

박 대변인은 “남북이 함께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력하면서 북핵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는 한편, 한반도 문제의 직접 당사자로서 서로 책임있게 마주앉아 긴장완화와 평화정착의 해법을 찾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