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슈가맨2’ 양요섭 “슈가맨 덕분에 가수됐다” 감격

[친절한 프리뷰] ‘슈가맨2’ 양요섭 “슈가맨 덕분에 가수됐다” 감격

기사승인 2018. 02. 04. 22: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슈가맨2

 '슈가맨2' 양요섭이 슈가맨을 향해 강한 '팬심'을 드러냈다.


4일 방송될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2'에서는 많은 이들의 '추억 소환' 요청이 봇물 친 전설의 밴드 슈가맨이 등장한다. 

  

먼저 유재석 팀의 슈가맨은 90년대 중반 데뷔한 개성파 록밴드로, 당시 큰 인기를 끌었던 주주클럽을 대적할 다크호스로 관심을 받았다. 쇼맨으로 출연한 신현희와 김루트는 "이 분이 나오면 꿩 먹고 알 먹고, 일타쌍피다"라고 자신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유희열 팀은 시즌1의 출연자인 Y2K의 보컬, 고재근이 제보자로 나섰다. 그는 '꽃미남 외모'를 자랑했던 한 밴드의 소환을 요청했다. 그리고 등장한 슈가맨은 세월을 무색케 하는 화려한 비주얼로 등장해 모두의 반가움을 자아냈다는 후문.

  

이어진 히트곡 무대에서는 콘서트 현장을 방불케 하는 노래솜씨가 판정단과 MC들을 감동시켰다. 특히 유희열 팀의 쇼맨으로 출연한 하이라이트 양요섭은 슈가맨의 무대를 보고 마치 열성팬과 같은 환호를 보냈다. 양요섭은 "이분들의 노래로 고등학교 시절 밴드부 오디션에 합격했다"며 "이 슈가맨이야말로 나를 가수로 이끌어준 분들이다"라며 감격의 소감을 전했다.


4일 오후 10시 40분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