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동시, 지역기반 캐릭터 ‘엄마까투리’ 8살 생일잔치

안동시, 지역기반 캐릭터 ‘엄마까투리’ 8살 생일잔치

기사승인 2018. 03. 13. 16: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IMG_0693
엄마까투리가 사회복지시설인 안동시온재단을 찾아 8살 생일잔치를 하고 있다./제공=경상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
안동 김정섭 기자 = 경북 안동시 지역기반 캐릭터 ‘엄마까투리’의 여덟 돌을 맞아 지난 12일 생일잔치가 펼쳐졌다.

13일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에 따르면 2011년 3월 12일 세상에 첫 선을 보인 애니메이션 ‘엄마까투리’가 이날 생일을 기념해 엄마까투리 ‘꽁지’ ‘두리’와 함께 사회복지시설인 안동시온재단을 방문해 50여명의 장애우와 재단 식구들과 함께 엄마까투리의 생일을 축하하며 케이크 커팅 및 기념사진 촬영을 진행했다.

또 엄마까투리 애니메이션을 관람하면서 고 권정생 선생의 동화 속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도 가졌다.

진흥원은 ‘엄마까투리’생일을 TV시리즈의 모태가 된 극장판 ‘엄마까투리’가 세상에 첫 선을 보인 2011년 3월 12일로 선정했다.

진흥원은 엄마까투리는 이제 지역을 대표하는 애니메이션으로 주 타깃인 어린이들뿐만 아니라 지역민 누구나 좋아하는 캐릭터로서 엄마까투리의 의미를 공유하고 가치를 확산시킬 계획이다.

김준한 진흥원장은 “엄마까투리 생일 축하를 함께 해준 시온재단 식구들께 감사드린다”며 “엄마까투리는 지역의 많은 분들에게 행복과 기쁨을 드리며 지역민이 가장 사랑하는 캐릭터로 나아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