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마음혈액원, 대한암협회 등 4개 단체와 헌혈기부권 협약식

한마음혈액원, 대한암협회 등 4개 단체와 헌혈기부권 협약식

기사승인 2018. 03. 20. 15: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부권협약식_1
한마음혈액원은 20일 과천시 본원에서 신규 ‘헌혈기부권’ 후원단체와 협약식을 체결했다.

신규 기부권 후원단체는 대한암협회,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한국혈액암협회 등 4개 단체다. 협약기간은 2020년 1월 31일 까지다.

헌혈기부권은 헌혈 후 제공하는 기념품 대신 기부권을 선택하면 1장당 4000원의 금액이 후원단체에 기부된다. 기부된 후원금은 연말정산 세금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헌혈기부권은 2011년 7월1일부터 한마음혈액원에서 최초로 헌혈기념품에 포함시켰다.

후원된 기부금으로 대한암협회는 ‘소외계층 혈액암환자 긴급의료비 지원사업’,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소아암 환자 치료비 지원사업’,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2차 이식환자 치료비 지원사업’, 한국혈액암협회는 ‘성인 혈액질환 및 암 환우 치료비 지원사업’에 사용한다.

황유성 한마음혈액원 원장은 “‘헌혈’의 순수한 뜻을 받들고 더 나아가 ‘나눔문화’ ‘기부문화’가 우리사회에 확산 될 수 있도록 앞으로 더욱 노력할 것”이라며 헌혈자들의 헌혈 후 기부권 선택을 당부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