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산 태풍, YTN실시간뉴스 보니...태풍 차바와 경로 비슷

부산 태풍, YTN실시간뉴스 보니...태풍 차바와 경로 비슷

기사승인 2018. 10. 06. 06: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Ytn
부산지역에 태풍 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태풍 차바와 경로가 비슷할 것으로 전망됐다.

6일 ytn실시간 예보에 따르면 현재 예상으로는 태풍 중심이 오늘 오후 부산을 통과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지금까지 부산에 내린 비는 70mm가량이지만 앞으로의 예상은 80~150, 많은 곳은 최고 250mm으로 나타났다. 


이번 태풍은 강도 면에서는 상대적으로 약한 편이지만 2년 전 태풍 '차바'와 경로가 비슷한 것으로 보도됐다. 

당시 '차바'로 부산지역은 초당 최고풍속 28.3m, 파도 높이가 6~9m를 기록하면서, 특히 해안지역에 큰 피해를 남긴 바 있다. 

부산항은 어제저녁 6시 이후 출입이 모두 통제됐고 부두 크레인과 컨테이너가 강풍에 쓰러지지 않도록 묶는 작업이 진행됐다. 

행정안전부는 해안 접근을 금지하면서 시민들에게 외출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