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육대 교육혁신단, ‘얼리버드 에듀’ 개발…자기주도 역량 강화
2020. 07.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

도쿄 23.4℃

베이징 23.5℃

자카르타 26.2℃

삼육대 교육혁신단, ‘얼리버드 에듀’ 개발…자기주도 역량 강화

기사승인 2019. 09. 03. 18: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 삼육대 얼리버드 에듀 - 테아트룸 수 (1)
삼육대학교 교육혁신단 교수학습개발센터가 학생들의 자기 주도적 학습역량 강화를 위해 ‘얼리버드 에듀케이션’ 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한다. /제공=삼육대
삼육대학교 교육혁신단 교수학습개발센터가 학생들의 자기 주도적 학습역량 강화를 위해 ‘얼리버드 에듀케이션’(얼리버드 에듀) 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교육부 대학혁신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개발된 얼리버드 에듀는 학생들의 학습역량을 강화하는 비교과 프로그램으로 ‘일찍 일어나는 새’라는 뜻의 프로그램명처럼 부지런하고 자발적인 학습태도를 함양하고자 마련됐다.

도입 첫해인 올해에는 세부 프로그램으로 ‘테아트룸 수(Theatrum SU秀)’를 개설해 운영한다.

연극작품을 선정해 배경이 되는 인문학 강좌를 듣고 직접 연출과 연기를 하는 과정이다.

학습은 물론 공연기획까지 학생들이 주도적으로 수행하며 자기주도 역량을 제고한다.

프로그램 참여 학생들은 지난 한 학기 동안 한국연극평론가협회가 지난 2001년 올해의 연극으로 선정한 ‘인류 최초의 키스’를 배우며 기초 인문학 소양을 길렀다.

교육혁신단은 이번 테아트룸 수를 시작으로 기초영어·기초수학·자기계발 과정 등 기본학습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추가로 개설한다. 이를 통해 재학생들의 학습 동기를 높이고 전공 및 교양 교과의 기반을 닦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윤보연 교육혁신단 연구원은 “다양한 기초이론 강좌를 마련해 기초학업능력을 신장하는 것은 물론, 최종적으로 학습자 중심의 학습이 일어날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프로그램 개발 취지를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