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토부, 가을 행락철 전세버스 특별점검

국토부, 가을 행락철 전세버스 특별점검

기사승인 2019. 10. 15.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단체이용객이 집중되는 가을 여행주간을 맞아 전세버스가 많이 모이는 전국 주요 관광지를 중심으로 현장 점검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특별점검은 국토부와 경찰청, 지자체, 교육부, 교통안전공단 등 관계기관 합동으로 점검반을 편성해 전국 주요 관광지 등을 대상으로 집중 점검에 나선다.

합동 점검반은 가을철 나들이에 많이 이용되는 전세버스를 대상으로 교통안전에 필수적인 속도제한장치 정상작동, 불법 구조변경 등 안전기준 준수 여부와 함께 좌석안전띠 정상작동과 소화기비상망치 비치 적정여부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무자격 운전자, 음주운전 여부, 속도제한 준수, 휴식시간보장과 같은 근로시간 준수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점검하고 운행 중 휴대폰 사용과 대열운행 등 안전운행을 방해하는 행위 금지 등 운송사업자와 운수종사자 준수사항을 알릴 계획이다.

김동준 국토부 대중교통과장은 “현장중심의 관계기관 합동 특별점검을 통해 가을의 정취를 즐기려는 국민들이 안전하게 전세버스를 이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전세버스 이용객들도 차내에서 음주가무를 하거나 안전띠를 미착용하는 사례가 없도록 성숙한 교통안전의식을 가지고 교통안전을 적극 실천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