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T&G,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지배구조 평가 ‘대상’ 수상

KT&G,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지배구조 평가 ‘대상’ 수상

기사승인 2019. 10. 23. 09: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T&G
22일 서울 여의도 교직원공제회관에서 열린 ‘2019년 KCGS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김태섭 KT&G 전략기획본부장(오른쪽)이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왼쪽)으로부터 ‘대상’ 표창을 수상하고 있다. KT&G는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이 주최하는 ‘2019년 KCGS 우수기업’ 평가에서 지배구조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KT&G는 지난 22일 열린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가 주최한 ‘2019년 KCGS 우수기업’ 평가에서 지배구조 부문 최고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올해 지배구조 평가는 국내 상장회사와 금융회사 924사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KT&G는 지난해 신설된 지배구조 부문에서 첫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KT&G는 환경(E)과 사회(S)·지배구조(G) 세 영역의 성과를 합산한 ESG 통합등급에서도 우수한 지속가능경영 체제 구축을 인정받아 2년 연속 A+를 획득했다.

김태섭 전략기획본부장은 시상식에서 “KT&G는 ESG 경영으로 명실상부한 글로벌 최고 수준의 지속가능 기업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선진적 기업지배구조를 기반으로 기업가치와 주주가치를 극대화하고 사회적 책임을 완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이번 KT&G의 수상에 대해 “내부통제의 실효성을 제고하고 최고경영자 승계 체계를 마련함으로써 지배구조 리스크를 선제적으로 관리한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특히 감사위원회의 전문성 제고와 이사회 운영의 독립성 강화, 내부회계관리제도를 재구축하고 내부회계관리규정 등 내부규정을 개정한 점을 수상 사유로 꼽았다.

KT&G는 소유과 경영이 분리된 선진화된 지배구조를 바탕으로 독립된 사외이사로 구성된 이사회 중심의 책임전문경영체제를 구축해 투명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또 이사회의 독립적 활동을 강화할 수 있는 전문위원회를 구성하고 있으며, 집중투표제를 도입하는 등 주주권리 보호에도 앞장서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