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아세안]AI 박영선, ‘한·아세안 스타트업 엑스포, 컴업(ComeUp)’ 개막식 깜짝 출연

[한-아세안]AI 박영선, ‘한·아세안 스타트업 엑스포, 컴업(ComeUp)’ 개막식 깜짝 출연

기사승인 2019. 11. 25. 11: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5일 열린 ‘한·아세안 스타트업 엑스포, 컴업(ComeUp)’ 개막식에 인공지능(AI)으로 합성한 개막식 행사에 깜짝 출연했다.

영상에서 인공지능 박 장관은 자율주행차, AI 바리스타, AI 스피커 같은 인공지능 활용 사례와 스마트 상점, 스마트 공장 등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적용할 수 있는 사례를 소개했다.

이번 인공지능 박 장관 영상은 한국의 대표적인 인공지능 스타트업인 머니브레인(대표 장세영)이 박 장관의 온라인 상에 있는 동영상 등 빅데이터를 수집한 후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얼굴과 표정, 목소리, 움직임 등을 실제처럼 합성해 제작한 것이다.

머니브레인은 이미 여러 유명인들의 영상을 실제처럼 인공지능으로 제작해 화제가 됐다.

중기부 관계자는 “세계시장에서 외국의 기업들과 경쟁할 수 있는 인공지능 스타트업이 나올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중기부의 2020년 목표는 AI가 실생활에 정착한 세계 최강의 AI 코리아를 만드는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