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PC그룹, 내년 1분기에 쉐이크쉑 싱가포르 2호점 연다

SPC그룹, 내년 1분기에 쉐이크쉑 싱가포르 2호점 연다

기사승인 2019. 12. 06. 10: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PC그룹 보도자료] 쉐이크쉑, 싱가포르에 두번째 매장 연다(1)
SPC그룹은 쉐이크쉑 싱가포르 2호점에 호딩을 설치했다.
SPC그룹은 지난 3일 내년 1분기 개점 예정인 ‘쉐이크쉑(Shake Shack)’ 싱가포르 2호점에 호딩(Hoarding·공사장 주위의 임시 가림막)’을 설치했다고 6일 밝혔다.

쉐이크쉑 싱가포르 2호점은 싱가포르 경제 중심지인 ‘센트럴 비즈니스 디스트릭트’의 ‘닐 로드(Neil Road)’에 자리잡았다. 이곳은 1900년대 문화가 보존돼 있어 역사적 시간의 흐름을 느낄 수 있는 곳으로 현재는 고급 레스토랑·부띠크 호텔 등이 밀집돼 있다.

쉐이크쉑 싱가포르 2호점이 위치한 건물은 1924년에 지어져 고풍스러운 외관을 자랑하며, 싱가포르 특산품인 타이거 밤(Tiger Balm)을 생산하는 응앙흥(Eng Aun Tong)사의 공장이었던 곳으로 잘 알려진 곳이다.

‘쉐이크쉑 닐로드점’ 호딩은 아티스트 ‘샘 로(Sam Lo)’와 협업해 싱가포르의 현대적인 정체성과 동서양의 만남을 콘셉트로 쉐이크쉑의 아이콘과 페라나칸(Peranakan 중국과 말레이시아의 혼합 문화를 지칭) 패턴 아트를 접목시킨 디자인으로 꾸며졌다.

쉐이크쉑 관계자는 “쉐이크쉑 싱가포르 첫 매장인 ‘주얼창이점’은 현재 아시아 지역에서 최고 매출을 올리는 매장으로 자리잡았다”면서 “2호점으로 더 많은 고객들에게 쉐이크쉑의 맛과 호스피탈리티(hospitality) 문화를 경험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