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상욱 시 ‘고민하게 돼 우리 둘 사이’ 제목은 ‘축의금’…재치만점 시 ‘주목’

하상욱 시 ‘고민하게 돼 우리 둘 사이’ 제목은 ‘축의금’…재치만점 시 ‘주목’

기사승인 2020. 02. 17. 21: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BS2
하상욱 시인의 시 '고민하게 돼 우리 둘 사이'의 제목이 주목받고 있다.

17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하상욱 시인의 시가 문제로 출제됐다.


이날 제작진이 출제한 문제는 ‘하상욱 시인의 ‘고민하게 돼 우리 둘 사이’ 이 시의 제목은?’이었다.


정답은 축의금으로 유병재는 힌트를 제시하는 전화통화에서 “현대인이 이걸로 의외로 지출을 많이 한다” “페이백으로 돌려받을 수 있는 지출이다”등을 언급했다.


한편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상식이라곤 1도 없을 것 같은 일명 '상식 문제아들'! 10문제를 풀어야만 퇴근할 수 있는 옥탑방에 갇혀 문제를 풀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내용을 담은 지식토크쇼로 매주 월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