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홍준표·김태호 공천탈락…이주영·김재경·김한표도 컷오프
2020. 07. 1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2℃

도쿄 30.6℃

베이징 0℃

자카르타 31℃

홍준표·김태호 공천탈락…이주영·김재경·김한표도 컷오프

기사승인 2020. 03. 05. 19: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언주, 부산 남구을 재배치
이혜훈·이종구 '수도권 험지'로
박맹우-김기현, 전직 울산시장 경선

미래통합당 홍준표 전 대표와 김태호 전 경남도지사가 4·15 총선 공천에서 탈락했다.


국회부의장 출신의 이주영(5선) 의원을 비롯해 부산·경남(PK) 지역구 현역 3명은 공천배제(컷오프)를 당했다.


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5일 회의를 열어 이 같은 공천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경남 양산을과 산청·함양·거창·함평에 각각 공천을 신청한 홍준표 전 대표와 김태호 전 지사는 경선에 오르지 못했다.


양산을은 나동연 전 양산시장, 박인·이장권 전 경남도의회 의원 등 3명이 경선한다. 이 지역의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김두관 의원이다.


산청·함양·거창·함평은 현역 강석진 의원과 신성범 전 의원이 경선한다. 친박(친박근혜) 강 의원과 비박(비박근혜) 신 전 의원의 '리턴매치' 구도다.


경남 창원 마산합포가 지역구인 이주영 의원, 경남 진주을의 김재경(4선) 의원, 경남 거제의 김한표(재선) 의원은 컷오프를 당했다.


창원 마산합포는 김수영 동의과대 외래교수와 최형두 전 국회 대변인이 경선한다. 진주을은 강민국 전 경남도의회 의원, 권진택 전 경남과학기술대 총장, 정인철 전 대통령실 기획관리비서관이 경선한다. 거제는 서일준 전 거제시 부시장이 단수추천됐다.


부산 중·영도에 공천을 신청하면서 '전략공천'을 주장했던 미래를향한전진4.0(전진당) 대표 출신 이언주 의원은 부산 남구을로 재배치돼 우선추천(전략공천)을 받았다. 중·영도는 강성운 전 국회의원 정책특보와 황보승희 전 부산시의원이 경선한다.


서울 서초갑에서 컷오프당한 이혜훈(3선) 의원은 '서울 험지'인 동대문을에서 민영삼 정치평론가, 강명구 전 경희대 정치외교학과 겸임교수와 경선한다. 이 지역 현역은 민주당에서 역시 컷오프를 당한 민병두 의원이다.


서울 강남갑에서 스스로 '수도권 험지 출마'를 선언한 이종구(3선) 의원은 경기 광주을로 지역구를 옮겨 현역인 민주당 임종성 의원에 도전한다.


현역 중 유의동(재선·경기 평택을), 조경태(4선·부산 사하을), 장제원(재선·부산 사상), 박완수(초선·경남 창원 의창), 정점식(초선·경남 통영·고성), 윤영석(재선·경남 양산갑) 의원은 단수추천을 받았다.


하태경(재선·부산 해운대갑) 의원은 석동현 전 부산지검장, 조전혁 전 의원과 경선한다. 박맹우(재선·울산 남구을) 의원은 김기현 전 울산시장과 전직 울산시장끼리 경선하는 구도다. 홍 전 대표의 측근인 윤한홍(초선·경남 창원 마산회원) 의원은 안홍준 전 의원, 조청래 당 대표 상근특보와 경선한다.


서병수 전 부산시장은 부산 진구갑에 전략공천됐다. 이 지역 현역은 민주당 김영춘 의원이다.


충남 논산·계룡·금산은 박우석 전 조직위원장이 단수추천을 받았다. 이곳에서 재기를 노리던 이인제 전 의원은 탈락했다. 이 지역 현역은 민주당 김종민 의원이다.


이 밖에 조해진 전 의원(경남 밀양·의령·함안·창녕), 박대동 전 의원(울산 북구) 등이 단수추천됐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