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상주 선교센터 다녀간 의정부 목사 코로나19 확진…긴급소독·종사자 검체 채취
2020. 07. 13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4℃

도쿄 18.9℃

베이징 22.2℃

자카르타 28.4℃

상주 선교센터 다녀간 의정부 목사 코로나19 확진…긴급소독·종사자 검체 채취

기사승인 2020. 05. 25. 08: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선교센터 관계자에게 방역 상황을 확인하고 있다.
강영석 상주시장(오른쪽)이 24일 선교센터 관계자에게 방역 상황을 확인하고 있다./제공=상주시
상주 장성훈 기자 = 경북 상주시가 24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경기도 의정부시의 목사 1명이 지난 22일 상주지역 한 선교센터를 방문한 것으로 확인돼 해당 시설을 방역소독하고 시설 관계자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에 들어갔다.

25일 상주시에 따르면 지난 22일 3시경 의정부시의 A목사(52·여)가 다른 목사 등 3명과 함께 화서면의 선교센터인 BTJ열방센터를 찾아 시설을 돌아보고 BTJ열방센터에서 식사를 한 뒤 오후 7시경 의정부로 돌아갔다.

A목사는 호흡기 증상과 몸살 등으로 23일 의정부의 한 병원에서 검사 후 24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상주시는 이날 오후 확진 사실을 통보받자 BTJ열방센터를 방역소독하고 A목사의 동선을 파악하는 한편 열방센터 관계자 등 30여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했다.

시는 또 A목사가 센터를 방문한 이후 이곳을 찾았던 사람들을 파악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A목사 방문 이후 확진 전에 시설을 방문한 사람들을 파악해 검사를 하고 자가격리 조치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