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태안군, 민간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 지원사업 추진
2020. 07.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

도쿄 24.5℃

베이징 0℃

자카르타 31.2℃

태안군, 민간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 지원사업 추진

기사승인 2020. 05. 25. 16: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내진성능평가비용 최대 900만원,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 수수료 최대 300만원 지원
태안군, 민간 지진 시설물 인증 지원사업 추진
태안군청.
태안 이후철 기자 = 충남 태안군은 ‘민간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지원 사업’을 적극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어린이집·요양병원·연립주택·기숙사·숙박시설 등의 건축주 및 건축물 소유자 등이다.

태안군은 △준공년도가 먼저인 경우 △연면적이 넓은 경우 △성능평가에 이어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 지원사업을 연계하는 경우에 우선순위를 두고 검토와 심의를 거쳐 지원대상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군은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내신성능평가 상세(비정형건축물) 평가비용’ 최대 900만원, ‘내진성능평가 간이(정형건축물) 평가비용’ 최대 270만원,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 지원’의 경우 인증 수수료의 60%(최대 300만원)를 보조한다.

군 관계자는 “경주와 포항 지진에서 볼 수 있듯이 한반도는 더 이상 지진 안전지대가 아니다”며 “이번 민간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 지원 사업을 통해 지진 안전에 대한 인식이 더욱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