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H,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19개 건설사와 간담회 개최
2020. 07. 0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8℃

도쿄 27.5℃

베이징 29.6℃

자카르타 31.8℃

LH,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19개 건설사와 간담회 개최

기사승인 2020. 05. 29. 14: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코로나19 관련 건설현장 애로사항 청취, 업계 현안사항 공유
LH 건설현장 경제활성화 대책 및 안전사고 관리방안 안내
건설관계사 간담회_1
29일 LH 경기지역본부에서 개최된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LH-건설관계사 간담회’에서 변창흠 LH 사장(첫줄 왼쪽 여섯 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9일 국내 주요 건설관계사와 함께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변창흠 LH사장을 비롯한 LH 임직원과 국내 19개 건설사 대표이사 등 주요 임직원이 한자리에 모여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건설현장에서 겪는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업계 현안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참석한 건설사는 경남기업, 계룡건설산업, 금호산업, 대림산업, 대우건설, 대우조선해양건설, 동부건설, 롯데건설, 삼호, 삼환기업, 서한, 신동아건설, 원건설, GS건설, 진흥기업, 코오롱글로벌, 한신공영, 한진중공업, 현대건설(가나다 순) 등이다.

간담회 첫 번째 일정으로는 LH의 ‘건설문화 혁신활동’ 안내가 진행됐다. LH는 지난 2017년부터 적정 공사기간 산정, 자재·공법 선정위원회 운영, 공사비 산정기준 개선 등 공정한 건설생태계 조성을 위한 혁신활동을 시행하고 있다.

또한 LH는 건설현장 안전관리방안 및 올해 하반기 건설공사 발주계획에 대해 안내하고, 지난 4월 발표한 코로나19 관련 ‘건설현장 경제활성화 대책’ 중 건설관계사 자금 유동성 지원방안 및 하도급자·건설근로자 피해구제 방안 등에 대한 자세한 설명이 진행됐다.

한편 건설업계는 이날 간담회에서 △코로나19 관련 인력 및 자재수급 어려움 △근로자 보건관리 관련 추가비용 반영 △건설공사 발주 일정 사전공지 △공사기간 조정시 하수급인 간접비 반영 △건설 근로자 근무환경 개선 등 현안을 제시했으며, LH는 건설업계의 애로사항 해소 방안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변창흠 LH 사장은 “올해 공공부문 최대 규모인 23조70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하는 한편, 한국판 뉴딜 정책을 적극 지원함으로써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에 기여할 계획”이라며 “LH와 건설업계가 함께 힘을 모아 대한민국 경제위기 극복의 디딤돌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