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파트 전세값 0.07% 상승…과천 16주·제주 19주 연속 하락
2020. 07. 0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4℃

도쿄 24.8℃

베이징 29.5℃

자카르타 30.6℃

아파트 전세값 0.07% 상승…과천 16주·제주 19주 연속 하락

기사승인 2020. 05. 30. 12: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목동 신시가지 아파트 일대 전경 제공=양천구청
서울 목동 신시가지 아파트 일대 전경. /제공=양천구
아파트 전세값이 전국적으로 상승세를 보였다. 경기 과천은 16주 연속 하락했지만 하락폭은 축소됐다. 제주는 19주 연속 하락했다.

30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아파트 전세가격은 지난주 0.04%에 비해 0.03% 오른 0.07% 상승했다.

시·도별로는 충북(0.23%), 대전(0.19%), 울산(0.15%), 경기(0.12%), 세종(0.11%), 인천(0.10%) 등은 상승했으며 경북, 광주, 부산은 보합이었다. 제주(-0.02%)는 하락했다.

서울은 12·16대책, 코로나19에 따른 매수심리 위축과 전세대출 제한 일부 영향 보이는 가운데 도심 접근성 양호한 역세권이나 학군 양호한 지역, 중저가 단지 위주로 상승했다.

자치구별로는 용산구(0.08%)는 이촌·효창동 역세권 단지 위주로, 강북구(0.06%)는 미아동 학교 인접 단지 위주로, 마포구(0.04%)는 학군수요 있는 염리·창전동 위주로 상승했다. 광진구는 혼조세를 보이며 지난주 상승에서 보합 전환했다.

송파구(0.02%)는 방이·가락·장지동 역세권 단지 위주로 상승했지만 상승폭은 축소했다. 강동구(0.04%)는 고덕·명일·암사동 대단지 위주로, 서초구(0.01%)는 방배·우면동 위주로, 강남구(0.01%)는 삼성동 역세권·자곡동 일부 신축 위주로 상승했다.

구로구(0.04%)는 매매가격과 동반해 신도림·구로동 역세권 위주로, 동작구(0.04%)는 대방동 일부 구축 대단지 위주로 상승했지만 상승폭은 축소했다. 양천구(-0.02%)는 신정·목동 구축 위주로 수요가 감소하며 하락폭을 유지했다.

인천 서구(0.22%)는 마전·석남동 일대 가격 수준 낮거나 역세권 단지 위주로, 남동구(0.18%)는 정비사업 이주 수요가 있는 간석동과 교통 접근성 양호한 논현동 위주로 상승했다. 연수구(-0.04%)는 신규 입주물량 영향으로, 동구(-0.04%)는 구축 단지 수요 감소로 하락했다.

경기 안산 단원구(0.37%)는 정비사업 이주수요 있는 고잔·선부동 위주로, 용인 기흥구(0.34%)는 상대적 가격 수준 낮은 보라·상갈동 위주로, 하남시(0.31%)는 3기 신도시 청약 대기수요 등으로 상승했다.

과천(-0.71%)·양주(-0.21%)·파주시(-0.08%)는 신규 입주물량 영향 등으로 하락했다.

대전 동구(0.29%)는 혁신도시 유치 기대감 영향 있는 판암·삼성동 위주로, 유성구(0.25%)는 정주여건 개선 기대감 있는 전민·문지·관평동 위주로, 중구(0.22%)는 서대전역 인근 단지와 정비사업 이주 수요 있는 태평동 위주로 상승했다.

부산 수영구(0.12%)는 광안동 소형·저가단지 위주로, 사상구(0.06%)는 정비사업 이주 수요 영향이 있는 엄궁동과 학장·주례동 위주로 상승했다. 반면, 해운대구(-0.06%)는 고가 단지 수요 감소·인근지역 신규 입주 영향 등으로, 연제구(-0.04%)는 구축 단지 위주로 하락했다.

세종은 BRT접근성 양호한 도담·나성동과 상승폭 적었던 행복도시 외곽 조치원읍 위주로 상승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