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산시, 화학사고 지역대비체계 구축 본격화…환경부 공모에 선정
2020. 07. 13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4℃

도쿄 18.9℃

베이징 22.2℃

자카르타 28.4℃

서산시, 화학사고 지역대비체계 구축 본격화…환경부 공모에 선정

기사승인 2020. 06. 01. 14: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산시, 화학사고 지역대비체계 구축 본격화..환경부 공모에 선
맹정호 서산시장(왼쪽 세번째)이 화학사고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제공=서산시
서산 이후철 기자 = 충남 서산시가 화학사고 지역대비체계 구축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1일 서산시에 따르면 환경부가 실시한 ‘2020년 화학사고 예방·대비·대응을 위한 지역대비체계 구축’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화학사고 지역대비체계 구축사업은 지역사회 화학안전관리 체계 및 민·관·산 거버넌스 체계 구성과 화학사고에 대한 지자체 대응역량을 강화하는 사업이다.

환경부는 올해 화학물질 취급량, 지자체·산업계·시민사회의 참여 의지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서산시 등 4곳을 선정했다.

시는 그동안 화학물질 안전관리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안전관리 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화학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여 왔으며 현재는 화학물질 안전관리계획 수립용역을 추진 중이다.

시는 이번 사업 선정을 통해 오는 9일 첫 회의를 시작으로 시민들의 참여를 강화하고 각 분야 전문가들의 맞춤형 컨설팅을 실시해 화학사고 지역대비체계 구축사업을 보완해 나갈 계획이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서산시의 화학사고 대응역량 강화는 물론 시와 시민, 기업과 전문가가 참여하는 화학사고 대비체계 구축을 위한 지역 네트워크를 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화학사고로부터 시민을 보호하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