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상공인 매출, 코로나19 이후 8주차 연속 상승세
2020. 07. 0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9.4℃

도쿄 26.4℃

베이징 29.2℃

자카르타 31℃

소상공인 매출, 코로나19 이후 8주차 연속 상승세

기사승인 2020. 06. 03. 0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코로나19 발생 이후 소상공인·전통시장 매출 회복 탄력 붙어
중기부, '소상공인 매출액 조사' 발표
1
코로나19 발생 이전(평소) 대비 소상공인 매출액 감소 비율./제공=중기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소상공인 매출이 꾸준히 회복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벤처기업부는 3일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소상공인 매출액 조사’를 발표했다.

중기부 소상공인 매출액 조사에 따르면 소상공인의 매출액 감소폭은 17차(5월 25일) 대비 6.6%p(45.3%→38.7%) 감소해 지난 2월 3일 조사를 실시한 이후 가장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대구·경북 18.8%p(62.1%→43.3%), 부산·울산·경남 11.6%p (43.6%→32.0%), 광주·호남 8.4%p(47.4%→39.0%), 대전·충청 7.9%p(43.5%→35.6%) 등은 전주 대비 매출감소 비율이 뚜렷한 완화세를 보인 반면 경기·인천(43.3%→44.9%), 제주(38.9%→40.0%), 강원(35.0%→35.9%)은 회복세가 둔화됐다.

업종별로는 의류·신발·화장품 16.5%p(48.3%→31.8%) 교육서비스 14.1%p (62.5%→48.4%), 가공식품·종합 소매 8.0%p(42.9%→34.9%)로 전주 대비 매출감소 비율이 완화됐고, 반면 관광·여가·숙박업종은 1.9%p(63.9%→65.8%)로 전주 대비 감소 비율이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소상공인의 자체노력에 대한 질문에서는 세일·이벤트 등 마케팅 강화 44.4%, 배달 판매 확대 11.6%, 온라인 판매 확대 8.6% 순으로 나타났으며, 코로나19 안정화 이후 정부에 요청하는 사항으로 홍보·마케팅비 지원 30.2%, 소상공인 전용 상품권 확대 25.0%, 지역축제 등 공동 이벤트 확대 17.9%, 온라인 판매 지원 9.0% 순으로 나타났다.

이 조사는 소상공인 정책수립과 현장애로 파악을 위해 중기부가 매주 소상공인 사업장 300개, 전통시장 220개 내외를 대상으로 패널조사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코로나19 확산 이전 대비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매출액 변화를 조사하고 있다.

중기부 관계자는 “코로나19 발생으로 하락했던 소상공인 매출액이 4월 반등 이후 8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는 등 탄력을 받고 있다”며 “확진자 영향이 있는 경기·인천은 상대적으로 둔화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