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2020 백상예술대상’ 안효섭·김다미, TV부문 신인상 수상
2020. 07. 1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9.8℃

베이징 27.5℃

자카르타 30.8℃

‘2020 백상예술대상’ 안효섭·김다미, TV부문 신인상 수상

기사승인 2020. 06. 05. 17: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asd
안효섭, 김다미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배우 안효섭과 김다미가 ‘2020 백상예술대상’ TV부문 신인상을 수상했다.

5일 오후 경기도 일산킨텍스 7홀에서 ‘제 56회 백상예술대상’(이하 2020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TV부문 신인상을 수상한 SBS ‘낭만닥터 김사부2’의 안효섭은 “제가 이 자리에 설 수 있는 건 제가 잘해서가 아니라 많은 스태프들,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들, 선배님들, 동료 분들이 믿고 이끌어 주셨기에 가능하다고 생각한다.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들에게 감사하고 가족, 친구들 사랑하고 감사하다. SBS와 시청자분들께도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전헀다.

안효섭은 “마지막으로 이 자리를 빌어 밤낮으로 고생하고 있는 의료진 분들에게 존경과 감사를 표하고 싶다. 언제나 최선을 다 해 연기하겠다. 감사하다”고 말했다.

또 다른 신인상의 주인공인 JTBC ‘이태원 클라쓰’의 김다미는 “감사하다. 작년에는 시상식에 혼자 왔었는데 올해는 ‘이태원 클라쓰’ 배우들과 함께 오게 돼서 너무 행복하다. 대단한 후보분들 사이에 있던 것도 감사한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처음 드라마를 하면서 고민도 많았고 부담감도 있었는데, 항상 믿고 재밌게 연기하게 해주신 감독님, ‘이태원 클라쓰’를 통해 좋은 배우분들을 만나고 좋은 사람을 만난 거라고 생각한다. 잘 챙겨주셔서 감사하다.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2020 백상예술대상’은 2019년 4월 1일부터 2020년 4월 30일까지 지상파·종편·케이블·OTT·웹에서 제공된 콘텐츠나 같은 시기 국내에서 공개한 한국 장편영화 및 공연한 연극을 대상으로 진행한 시상식이다. 각 부문을 대표하는 전문가 집단이 심사위원을 추천, 부문별 심사위원이 위촉돼 후보를 최종 선정했다.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무관중으로 치러졌으며 3년 연속 신동엽, 배수지, 박보검이 MC를 맡아 진행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