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전 이사회, ‘인도네시아 석탄화력발전 사업’ 원안 가결

한전 이사회, ‘인도네시아 석탄화력발전 사업’ 원안 가결

기사승인 2020. 06. 30. 12: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전 647
한국전력 본사 전경./제공= 한국전력
한국전력이 인도네시아 자바 9·10호기 석탄화력발전 사업 투자에 나선다.

한국전력은 30일 오전 11시 서울 서초구 한전아트센터에서 임시 이사회를 열고 인도네시아 자바(JAWA) 9·10호기 화력발전소 건설 사업 안건을 원안대로 가결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근에 건설 예정인 2000메가와트(MW)급 석탄화력발전 2기를 짓는 대형 프로젝트로, 총 사업비만 34억6000만 달러(4조1000억원)에 달한다.

한전은 이 사업에 5100만달러(약 620억원)의 지분 투자와 2억5000만달러(약 3조원)의 주주대여금 보증으로 참여할 계획이다. 수출입은행과 한국무역보험공사 등 국책은행들도 약 14억달러(약 1조7000억원)의 대출을 제공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