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농협은행, ‘라임 펀드’ 최대 51% 선지급 결정
2020. 07. 15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2℃

도쿄 20℃

베이징 33.6℃

자카르타 29.4℃

NH농협은행, ‘라임 펀드’ 최대 51% 선지급 결정

기사승인 2020. 06. 30. 18: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NH농협은행이 라임자산운용 펀드 관련 금액을 투자자에게 선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일명 ‘라임 펀드’는 대규모 환매 중단으로 논란을 일으켰다.

30일 농협은행에 따르면 이날 오전 이 은행은 임시이사회를 열고 라임 펀드 투자자들에게 원금의 최대 51%를 지급하는 안건을 결의했다.

선지급 대상은 정상적으로 상환을 마무리한 펀드를 제외한 ‘라임 레포플러스 9M 사모 N-1호’로 35억원 규모에 달한다. 이번 이사회 결정에 따라 농협은행은 해당 고객들에게 관련 내용을 안내할 예정이다.

앞서 은행권 판매사 공동 선지급안에 따라 우리·신한·하나은행이 관련 선지급을 결정했다. 금융감독원 분쟁조정위원회 결정 이후 배상비율을 반영해 사후 정산하게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