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공연, 평창 워크숍 논란…“술판 아니었다”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4℃

도쿄 28.1℃

베이징 30.7℃

자카르타 29.2℃

소공연, 평창 워크숍 논란…“술판 아니었다”

기사승인 2020. 07. 03. 23: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소상공인연합회가 최근 강원도 평창에서 진행한 워크숍이 도마 위에 올랐다.

소공연은 지난달 25~26일 강원도 평창에서 교육.정책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150여 명의 소상공인 지도자들이 참여했다.

소공연은 이번 워크숍에서 걸그룹을 불러 술을 마시며 춤판을 벌였으며, 코로나19 관련해 마스크도 제대로 쓰지 않는 등 방역수칙도 제대로 지키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소공연 관계자는 “술판은 아니고 여흥시간이었다. 좀 선정적으로 나간 거 같다”는 입장을 밝혔다.

중기부 관계자는 “조사권은 없지만 관련해 상황을 파악 중”이라며 말을 아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