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농진청, 비대면·디지털 공공일자리 840명 신규 채용
2020. 08. 1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2℃

도쿄 33.8℃

베이징 31.1℃

자카르타 0℃

농진청, 비대면·디지털 공공일자리 840명 신규 채용

기사승인 2020. 07. 04. 13: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농촌진흥청은 4일 비대면·디지털 공공 일자리 4개 분야 840명을 신규 채용한다고 밝혔다.

농진청은 코로나19로 인한 실업난 해소를 위해 농촌진흥사업의 특성을 반영한 데이터 구축 사업 1개와 비대면 서비스 사업 3개를 기획하고 3차 추경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농진청에 따르면 채용 분야 및 인원은 비대면 농산물소득조사 지원체계 구축 90명, 비대면 영농지원체계 구축 사업 200명, 농업 빅데이터 인프라 구축 500명, 온라인 원예특용작물 농업기술 서비스 지원 사업 50명이다.

신규 채용 인력은 기간제 근로자 자격으로 올해 12월까지 농촌진흥청, 도별 농업기술원, 시·군농업기술센터 등에서 근무하게 된다.

채용일정은 사업별, 지자체별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서류접수는 7월 6일∼7월 15일, 면접은 7월 8일∼7월 17일까지 진행될 계획이다.

김경규 농진청장은 “일자리 사업이 3차 추경 예산에 반영돼 코로나19 국난 극복을 위한 일자리 발굴과 창출 효과를 거두게 됐다”면서 “농업기술 비대면 서비스의 활성화를 통해 디지털 농업을 선도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