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울산시, 만 0~5세 영유아 대상 보육재난지원금 지급
2020. 08. 12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9.3℃

베이징 26.5℃

자카르타 27.6℃

울산시, 만 0~5세 영유아 대상 보육재난지원금 지급

기사승인 2020. 07. 13. 11: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4일 4만4352명에게 1인당 1회에 한해 10만원씩 일괄 지급
울산 김남철 기자 = 울산시가 어린이집 재원아동 및 가정양육수당 대상 영유아에게 1인당 10만원씩의 보육재난지원금을 14일자로 지급한다.

울산시는 보육재난지원금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어린이집 휴원(2월24일~5월 31일) 등으로 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이 발생함에 따라 추진하게 됐다고 13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7월1일(보육재난지원금 지원 조례 시행일) 현재 울산에 주소를 둔 자 중 만 0세에서 만 5세 어린이집 재원 및 가정양육수당 영유아 4만4352명이다.

지원 금액은 영유아 1인당 1회에 한해 10만원씩 지급하며 기존 울산광역시교육청 교육재난지원금을 받은 대상 및 외국인 자녀는 제외된다.

지급방법은 기존의 아동수당 지급계좌를 활용해 울산시에서 일괄 현금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만일 보육재난지원금 지원대상자 중 14일 지급받지 못한 경우 지급일로부터 60일 이내 이의 신청을 하면 지원 받을 수 있다.

이의신청은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 구·군청 여성가족과, 가족정책과(보육담당부서)를 방문한 후 이의신청서를 작성해 출생증명서 등 관련 증빙서류 등과 함께 제출하면 된다.

이형우 시 복지여성건강국장은 “만 0세부터 만 5세까지의 영유아는 가장 먼저 보호해야 하는 취약계층”이라며 “영유아가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부모님들의 양육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보육재난지원금을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