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바디프랜드, 2분기 매출 1524억···사상 최대 실적
2020. 08. 1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

도쿄 33.3℃

베이징 26.6℃

자카르타 30.2℃

바디프랜드, 2분기 매출 1524억···사상 최대 실적

기사승인 2020. 07. 15. 09: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바디프랜드 모델 방탄소년단./제공=바디프랜드
바디프랜드는 15일 올해 2분기 매출 1524억원으로 사상 최대 매출을 달성했으며, 전년 동기 대비 14.3% 증가한 실적이라고 밝혔다.

6월 역시 안마의자 1만 653대를 렌털, 판매한 것을 포함한 438억원의 매출을 거둬 6월 기준 창사 이래 최고 실적을 거뒀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부진했던 경기 상황에도 불구하고 4월 중순부터 집 안에서의 생활이 늘고 자신과 가족의 건강에 대한 관심이 크게 높아지면서 2분기 실적으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어려운 가운데서도 바디프랜드 제품을 선택해준 고객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코로나19 사태로 집 안에서 간편하게 마사지를 받으며 건강 관리를 할 수 있는 비대면 헬스케어에 대한 높은 관심과 관련 소비문화 확산이 호실적의 배경으로 작용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