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청양군, ‘농식품 바우처’ 공모에 선정…국비 1억7천만원 확보

청양군, ‘농식품 바우처’ 공모에 선정…국비 1억7천만원 확보

기사승인 2020. 08. 06. 17: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청양 배승빈 기자 = 충남 청양군이 농림축산식품부의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1억7000만원을 확보했다.

6일 청양군에 따르면 이 사업은 취약계층이 신선하고 품질 좋은 식품을 섭취할 수 있도록 전자카드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역 중위소득 50% 이내 1200여 가구가 혜택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지원 금액은 1인 가구 기준 월 4만원, 2인 가구 5만7000원, 3인 가구 6만9000원, 4인 가구 8만원이며 다음 달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지급된다.

전자카드는 로컬푸드 직매장이나 농협 하나로마트 등에서 사용할 수 있고 국내산 채소, 과일, 우유, 달걀 등을 구입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농식품 바우처 공모 선정으로 군내 취약계층의 건강생활에 보탬을 드리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먹거리 복지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