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홍희 해경청장, 태풍 장미 북상 비상근무 체제 돌입

김홍희 해경청장, 태풍 장미 북상 비상근무 체제 돌입

기사승인 2020. 08. 09. 17: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해경
해양경찰청은 제5호 태풍 ‘장미’가 북상하면서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했다고 9일 밝혔다.

김홍희 해양경찰청장은 긴급 전국지휘관 화상회의를 개최하고 해상 안전관리 강화와 긴급출동태세 대비를 주문했다.

김 청장은 전국 해상상황을 청취하고, 국민에게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