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YB 윤도현, 2년6개월만에 새 앨범+콘서트로 돌아온다

YB 윤도현, 2년6개월만에 새 앨범+콘서트로 돌아온다

기사승인 2020. 08. 10. 09: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0810_윤도현 새앨범_image1
YB 윤도현이 새로운 앨범, 새로운 콘서트로 돌아온다./제공=디컴퍼니
국가대표 록 밴드 YB의 보컬 윤도현이 새로운 앨범, 새로운 콘서트로 돌아온다.

소속사 디컴퍼니 측은 10일 “윤도현이 오는 11일 오후 6시 새 앨범 ‘음악 캠핑 갈래?’를 발매하고 오는 9월부터는 ‘2020 Acoustic For-Rest’라는 타이틀로 솔로 콘서트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윤도현이 자신의 이름을 내 걸고 선보이는 앨범은 지난 2018년 2월 발매한 ‘널 부르는 노래’ 이후 약 2년 6개월만이다.

이번 새 앨범 ‘음악 캠핑 갈래?’는 모두 기존에 그가 발매했던, 혹은 타 가수에게 선물했던 총 4곡의 노래로 구성돼 있다. 특히 윤도현은 기존 곡들을 단순하게 재해석하는데 그치지 않고, 자신만의 감성을 가득 담아 완전히 새로운 버전으로 다시 탄생시켰다. 윤도현은 완성도 높은 앨범을 위해 보컬, 편곡 등에 많은 공을 들였다는 후문이다.

우선 이번 앨범의 타이틀인 ‘빗소리’는 지난 2014년 ‘노래하는 윤도현’ 수록곡으로 비가 올 때의 애틋한 추억과 아련한 감정을 극대화시키는 노래다. 때묻지 않은 순수했던 시절을 생각나게 하는 곡으로 깊은 감동과 울림을 전달한다.

이어 윤도현의 대표곡 중 하나인 ‘사랑Two’도 이번 앨범에 포함되며 윤도현이 과거 김재중에게 선물해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Now is good’도 실린다. 마지막 트랙은 윤도현이 지난 2013년 공개한 ‘당신이 만든 날씨’로 약 7년만에 재구성돼 새롭게 빛을 보게 됐다.

또한 윤도현은 오는 9월 4일과 5일 양일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솔로 콘서트 ‘2020 Acoustic For-Rest’를 펼친다.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어려운 상황 속에서 윤도현은 조용하고 편안한 휴식 같은 음악을 통해 팬들의 마음을 환기시켜 주겠다는 계획이다.

이제는 하나의 브랜드로 자리잡은 윤도현의 솔로 콘서트 ‘Acoustic For-Rest’는 지난 2014년 처음 시작돼 전회 전석 매진을 기록했을 뿐 아니라 2017년엔 어쿠스틱 악기들과 현악 오케스트라의 환상적인 하모니로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후 약 3년만에 단독 공연을 개최하는 윤도현은 지난 공연과는 또 다른 색깔로 이별과 아픔, 추억과 그리움, 사랑을 노래한다. 공연에서 새 앨범 ‘음악 캠핑 갈래?’의 곡들을 모두 공개할 계획이다.

여기에 윤도현은 평소 환경 문제에 관심을 갖고 다양한 캠페인 등을 진행하며 꾸준히 환경 보호 운동과 사회공헌활동에 힘쓰고 있는 만큼 이번 공연에서 팬들과 함께 다양한 환경보호 운동도 준비하고 있다.

한편 윤도현의 새 앨범 ‘음악 캠핑 갈래?’는 오는 11일 오후 6시 전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이어 솔로 콘서트 ‘2020 Acoustic For-Rest’는 오는 9월 4일, 5일 이틀 동안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리며 부산과 대구 등에서도 이어진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