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국자동차공학회, 2020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성료

한국자동차공학회, 2020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성료

기사승인 2020. 08. 10. 0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0
지난 7~9일까지 새만금군산자동차경주장에서 개최된 ‘2020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에서 그랑프리를 수상한 MIP-B팀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한국자동차공학회
한국자동차공학회는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새만금군산자동차경주장에서 개최된 ‘2020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10일 밝혔다.

국내 최대 대학생 행사이자 미래의 자동차공학인으로 육성과 산학연 협력의 대표적 행사라 할 수 있는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는 한국자동차공학회가 주최하고, 현대차, 기아차, 르노삼성, 쌍용차 등 국내 자동차업체와 부품업체, 유관기관 등 56개 업체 및 기관이 후원하고 있다. 2020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는 전국 74개 대학 117개팀이 참가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나라 자동차산업의 미래를 밝히는 중요한 행사가 됐다.

최다 참가팀이 출전하는 경기의 종합성적 1위팀에 시상하는 KSAE 그랑프리는 총 73개팀이 참가한 Baja경기의 서울과학기술대학교의 ‘MIP-B‘팀이 수상하는 영예를 누렸다. MIP-B팀은 차량검사, 동적성능평가를 비롯해 모든 경기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아 종합우승을 차지했고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및 상금 500만원과 우승기가 수여됐다.

높은 기술력의 차량제작과 뛰어난 운행기술이 필요한 포뮬러부문 최우수상은 국민대학교 ‘KOOKMIN RACING F-20’팀이, 창의성 있는 기술력과 디자인을 평가하는 기술부문에서는 인휠모터를 적용한 전기자동차를 제작한 호남대학교 ‘불타는고라니’팀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한편,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는 현재 미국자동차공학회(SAE International)를 비롯한 JSAE(일본), SAE-A(호주), TSAE(태국), VDI-FVT(독일), SAE-China(중국) 등 각국 자동차공학회에서 실시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한국자동차공학회가 우리나라를 대표해 2007년부터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 14회째로 개최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