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홍남기, 기재부 직원에 “호우피해 재정지원 신속 대응” 주문

홍남기, 기재부 직원에 “호우피해 재정지원 신속 대응” 주문

기사승인 2020. 08. 10. 15: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홍남기 확대간부회의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0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기재부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제공=기획재정부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0일 집중호우 피해와 관련해 기재부 직원들에게 “기정예산, 재해대책 예비비 지원 등 재정 지원에서 ‘속도전을 벌인다’는 자세로 신속 대응해달라”고 당부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호우 피해가 전국적으로 심각해지고 있으므로 기재부 전 직원이 호우 피해 극복과 조속한 복구를 위해 재정지원에 신속히 대응해 달라”며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부동산 공급대책과 관련 “대책의 취지와 내용뿐 아니라 부작용 최소화를 위한 정부의 노력 등을 국민께 정확히 전달해 설득과 이해를 구하도록 해 나가야 한다”며 “모든 정책에는 명암이 생기기 마련이므로 정책 관련 홍보와 함께 문제점,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노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그는 “정부는 철저한 방역 노력과 함께 코로나 경제피해 극복과 경기 회복을 위해 큰 틀의 정책대응 패키지를 착실히 추진 중으로, 선진국과 비교 시 상대적으로 적은 재정 투입으로 상대적으로 나은 경제 성과를 달성 중”이라며 “기재부 전 직원은 ‘하반기 경기반등이 이루어 지도록’ 자신감과 책임감을 가지고 전력투구해 달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