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호반건설, 집중호우 수해지역 돕기 위한 성금 기탁

호반건설, 집중호우 수해지역 돕기 위한 성금 기탁

기사승인 2020. 08. 12. 11: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초구 우면동 호반건설 사옥
호반건설 사옥. /제공=호반건설
호반건설이 장기간 장마철로 인한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의 복구와 주민들 지원을 위한 성금 2억원을 기탁했다.

12일 호반건설에 따르면 성금은 대한적십자사에 전달됐으며 집중호우 피해가 심각한 수해 지역을 중심으로 침수주택의 시설복구, 수재민 생필품 보급, 임시 대피소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집중호우로 갑작스럽게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어려움을 함께 이겨내고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호반건설 등 호반그룹은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지난 3월 건설업계 최초로 협력사에 20억원 규모의 ‘긴급경영안정 지원금’을 전달, 성금 3억원 기탁, 대파농가돕기 캠페인, 협력사 임직원 건강검진 지원 등의 활동을 전개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