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와이지엔터테인먼트, 하반기 음원 강세 예상…목표가↑”

“와이지엔터테인먼트, 하반기 음원 강세 예상…목표가↑”

기사승인 2020. 08. 13. 08: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래에셋대우는 13일 와이지엔터테인먼트에 하반기 아티스트 활동이 활발해진데 따른 음원 강세를 예상했다. 투자의견 Trading Buy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5만1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박정엽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하반기 콘서트 감소에도 음반·음원 매출의 기여에 따라 실적 방어가 가능할 전망”이라며 “블랙핑크는 오는 28일 신곡과 10월 정규 앨범을 발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How You Like That’ 흥행, 악동뮤지선 3회 컴백 등 음원이 20% 증가가 예상되고 신인 트레저는 13일 데뷔 앨범 발매(선예약 20만) 및 연말 전 1회 컴백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박 연구원은 “공연 불확실성이 남아있지만 최근 주가는 급등했다”며 “신인 데뷔, 중국 활동 시 3사 중 가장 강한 수혜, 글로벌 영향력 있는 라인업을 보유한 점이 높은 밸류에이션을 정당화한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하반기 빅히트 상장, 활동 증가 등 모멘텀이 있어 하방이 제한적”이라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