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 신한은행, 여자농구 개막 맞아 ‘3텍트’ 이벤트 진행

인천 신한은행, 여자농구 개막 맞아 ‘3텍트’ 이벤트 진행

기사승인 2020. 09. 23. 12: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artact (1)
여자농구 신한은행이 마련한 ‘카텍트’ 이벤트 /제공=신한은행
인천 신한은행 에스버드 여자농구단이 2020-2021 여자프로농구 개막을 맞아 ‘3택트(카택트, 홈택트, 온택트)’ 이벤트를 진행한다. .

이번 시즌 여자프로농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여파로 다음 달 10일 무관중 개막을 추진한다, 이에 인천 신한은행은 홈개막전을 기다려온 여자농구 팬들이 경기를 직접 관람할 수 없는 아쉬움을 달래고자 이벤트를 준비했다.

카택트(Cartact)는 인천도원체육관 홈경기장 주차장을 활용, 선착순 40대의 차에서 450인치의 대형 스크린과 라디오를 통해 현장에서 관람하며 다양한 먹거리도 즐길 수 있게 마련했다.

홈택트(Hometact)는 경기장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이벤트를 온라인 채널로 옮겨 집에서 즐겨볼 수 있는 이벤트다. 네이버 채널을 활용해 하프타임, 작전타임 등에 치어리더 공연을 관람할 수 있으며, 구단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퀴즈에 참여, 다양한 상품도 받을 수 있다.

마지막 온택트(Ontact)는 팬들의 에너지가 선수들에게 전해질 수 있는 응원이 관중석에 설치된 LED 전광판에 노출된다. 개별 선수송에 맞춰 응원한 영상은 경기 중 상황에 맞춰 송출되며, 선수들은 팬들의 응원 및 함성을 등에 업고 생동감 넘치는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이병철 신한은행 단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여자농구를 기다려온 팬들이 경기장에 함께 할 수 없지만 서로에게 응원과 희망을 주기 위해 3Tact 개막전을 기획했다”며 “하루 빨리 지금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다시 팬들과 경기장에서 만났으면 한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