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불길한 손님이 찾아온다” 뮤지컬 ‘미드나잇’ 연말 무대에

“불길한 손님이 찾아온다” 뮤지컬 ‘미드나잇’ 연말 무대에

기사승인 2020. 10. 24. 06: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2월 1일부터 내년 2월 21일까지 백암아트홀에서 공연
ㅇ
뮤지컬 ‘미드나잇’이 오는 12월 다시 관객들을 찾아온다.

‘미드나잇’은 하나의 이야기로 전혀 다른 무대를 선보이는 ‘미드나잇: 앤틀러스’ ‘미드나잇: 액터뮤지션’ 두개의 작품으로 각각 올해 2월과 4월에 막을 올렸다.

이번에 다시 관객들을 찾는 공연은 ‘미드나잇: 액터뮤지션’으로 12월 1일부터 내년 2월 21일까지 백암아트홀에서 진행된다.

작품은 매일 밤 사람들이 어딘가로 끌려가 사라지는 공포 시대, 한 부부에게 12월 31일 자정 직전 불길한 손님이 찾아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낯선 손님 비지터 역에는 김찬호, 이충주, 이석준이 캐스팅됐다. 헌신적인 남편 맨 역은 정동화·배두훈·현석준, 아내 우먼 역은 김소향·최연우·김수연이 맡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