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노비즈協, 경기도 내 우수 中企 베트남시장 진출 교두보 마련

이노비즈協, 경기도 내 우수 中企 베트남시장 진출 교두보 마련

기사승인 2020. 10. 23. 12: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노비즈協, 경기도와 '2020 베트남 호치민 기계전시회(온라인) 경기도 공동관 운영·상담회' 개최
이노비즈협회는 23일 경기도와 ‘2020 베트남 호치민 기계전시회(온라인) 경기도 공동관 운영·상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베트남 호치민 기계전시회는 매년 1회 개최되는 전시회로 전동·기계 공구, 공장자동화, 펌프·밸브, 와이어, 케이블, 금형, 주조 등 품목을 전시하는 베트남 최대 기계 전문 전시회로 2019년에는 약 7개국 400여개사가 참여했다.

이번 전시회는 온라인(비대면) 형식으로 운영되며 22~23일까지 도 내 우수 중소기업 11개사와 베트남기업 약 40여개사가 매칭돼 부품·소재·장비 수출 등 다양한 협력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다. 또한 23~24일까지 별도 마련된 웹사이트를 통해 기업정보와 제품정보를 제시하는 ‘온라인 전시회’가 진행된다.

특히 이번 전시회에는 컨트롤 밸브, 자동 주유기, 고압 세척기, 산업용 밸브, 레이저 가공기, 특수 절단공구, 측정기기 등 기계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경기도 내 중소기업들이 다수 참여한다.

백규민 이노비즈협회 본부장은 “이번 베트남 호치민 기계전시회(온라인)와 상담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위축된 경기도 내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을 위한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