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영화 ‘미나리’, 덴버 국제영화제 관객상 등 2개 부문 수상

영화 ‘미나리’, 덴버 국제영화제 관객상 등 2개 부문 수상

기사승인 2020. 11. 24. 09: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나리
스티븐 연(오른쪽) 주연의 영화 ‘미나리’가 해외 영화제에서 수상 소식을 이어가고 있다./제공=판씨네마㈜
영화 ‘미나리’가 이번에는 덴버 국제영화제에서 관객상과 최우수 연기상(스티브 연)을 받았다고 이 영화의 배급사인 판씨네마가 24일 밝혔다.

정이삭(미국명 리 아이작 정) 감독이 1980년대 미국 아칸소주로 이민왔던 자신과 가족의 이야기를 스크린에 옮기고, 스티브 연·윤여정·한예리가 출연한 이 영화는 앞서 선댄스 영화제 심사위원상과 관객상 수상을 시작으로 미들버그·하트랜드 등 여러 영화제에서 관객상 등을 휩쓸었다.

또 내년 아카데미 시상식에서도 주요 부문의 노미네이트가 점쳐지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