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동해해경, 대게류 불법어업 사범 특별단속 시행

동해해경, 대게류 불법어업 사범 특별단속 시행

기사승인 2020. 11. 24. 17: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게 어족자원 보호를 위해 내달 1일부터 3개월간 집중단속
3. 대게류 불법어업 사범 특별단속(체장이하 대게 측정 사진)
동해해양경찰서는 대게 조업철을 맞아 다음달 1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고질적인 대게 불법포획과 유통·판매행위에 대해 특별단속을 실시한다./제공=동해해양경찰서
동해 이동원 기자 = 강원 동해해양경찰서는 대게 조업철을 맞아 다음 달 1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고질적인 대게 불법포획과 유통·판매행위에 대해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암컷·체장이하 대게의 무분별한 불법포획으로 대게류 자원이 고갈되고 있는 것으로, 이들 대게자원을 보호하기 위한 본격적인 단속 활동에 앞서 이달 30일까지 현수막 게시 등을 통해 사전 예고를 시행할 계획이다.

이후 12월 1일부터내년 2월 28일까지 △암컷대게·체장이하 대게(9cm이하) 포획·소지·보관·유통행위 △대게포획금지구역 위반 조업행위 △그물코 규격을 위반한 행위 △정선명령 위반 행위 등을 집중 단속할 예정이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12월 1일부터 어린대게(체장 9cm이하) 및 암컷대게를 불법 포획하는 행위와 불법어획물을 유통·판매하는 행위를 근절하고 어족자원의 보호를 위해 상시 단속활동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