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창녕군, 동절기 종합대책 본격 추진…저소득층 지원방안 등 마련

창녕군, 동절기 종합대책 본격 추진…저소득층 지원방안 등 마련

기사승인 2020. 11. 26. 11: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창녕군 동절기 종합대책 본격 추진
창녕군청
창녕 오성환 기자 = 경남 창녕군은 군민들이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2020 동절기 종합대책’을 마련해 내년 2월 말까지 본격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군은 주민생활과 밀접한 4개 분야 △재난·재해 및 전염병 예방 △겨울철 화재 및 산불 예방 △군민생활 보호 및 물가안정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 지원에 대해 13개 세부대책을 본격 추진한다.

겨울철 한파, 폭설 등에 대비해 자연재난대책기간을 내년 3월까지 운영하고 산불방지대책본부를 내년 5월까지 운영해 산불 예방 활동을 적극 추진한다.

겨울철 화재예방을 위해 공공시설, 전통시장, 사회복지시설 등을 대상으로 소방시설 관리실태 점검을 실시하고 화재대처 수칙 및 소화기 사용법과 한파·대설 시 행동요령, 산불예방 안내 등을 군 홈페이지에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복지사각지대 발굴관리시스템 운영을 통해 지속해서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층 및 사회취약계층들을 적극 발굴해 지원하고 동절기 저소득 자활사업을 적극 지원한다.

특히 홀로 사는 어르신 안전지킴이 활동과 돌봄 서비스를 운영하며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등과 연계해 취약계층에 대한 군민보호를 강화한다.

동절기 수도 동파예방을 위해 점검반을 편성해 시설물을 점검하고 취약지역 중점관리와 긴급복구태세를 확립해 수돗물이 차질 없이 공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지방물가대책상황실 및 지도단속반을 운영해 불공정 상거래행위 단속으로 군민들이 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본격적인 동절기를 대비해 화재 등 각종 안전사고 예방과 독거노인, 사회약자 등 어려운 계층 지원을 통해 코로나19로 힘든 군민이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종합대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