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민주당, 현 정부 들어 역대 최저 지지율 기록

문재인 대통령·민주당, 현 정부 들어 역대 최저 지지율 기록

기사승인 2020. 12. 03. 09: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KR20201203029900001_01_i_P4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지지도가 현 정부 들어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3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2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유권자 1508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긍정 평가)은 전주보다 6.4%p 떨어진 37.4%로, 현 정부 들어 처음으로 30%대를 기록했다.

부정 평가는 57.3%로 정부 출범 이후 최고치다.

특히 긍정평가율은 이념 성향별로는 진보층(7.8%p)과 중도층(5.5%p)에서, 권역별로는 대전·세종·충청(14.9%p), 광주·전라(13.9%p), 부산·울산·경남(10.4%p)에서 크게 하락했다.

긍·부정 평가 간 격차는 19.9%p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2.5%p) 밖이다.

정당 지지율에서는 국민의힘이 더불어민주당을 다시 제쳤다. 국민의힘의 지지율은 전주보다 3.3%p 오른 31.2%를, 민주당은 5.2%p 떨어진 28.9%를 기록했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