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진미령 ‘미운 사랑’·김희재·김혜연 ‘토요일 밤에’ 듀엣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진미령 ‘미운 사랑’·김희재·김혜연 ‘토요일 밤에’ 듀엣

기사승인 2021. 01. 22. 21: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122_사랑의콜센타_안구 고막 강탈
‘사랑의 콜센타’ TOP6 멤버들이 여왕벌6와 무대를 펼친다./제공=TV조선
‘사랑의 콜센타’ TOP6 멤버들이 여왕벌6와 무대를 펼친다.

22일 방송될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TOP6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여왕벌6 진미령, 문희옥, 이은하, 김혜연, 윙크, 윤수현과 특집 무대를 함께 한다.

이날 TOP6는 수트를 입고 꽃을 들고 등장한다. 임영웅은 열정의 빨간 장미, 영탁은 뜨거운 태양을 닮은 해바라기 등 꽃을 들어 눈길을 끈다.

먼저 임영웅은 ‘미운 사랑’을 원곡자 진미령과 듀엣으로 준비한다. 임영웅의 ‘미운 사랑’은 ‘감성 장인’ 임영웅의 진가를 제대로 느낄 수 있다는 평가를 받은 만큼 본 무대에 궁금증을 더 한다.

김희재는 여왕벌6의 김혜연과 ‘토요일 밤에’로 휘몰아치는 무대를 선보인다. 더욱이 김희재는 김혜연과 미리 만나 연습까지 했을 만큼, 완성도 높은 무대를 위해 각별한 노력을 기울였다는 전언.

영탁은 ‘꽃길’로 절절한 트롯을 선사한다. 영탁의 무대를 본 진미령은 “본인만의 색깔로 잘 불렀다”, 이은하는 “‘찐이야’를 부를 때랑 완전 다른 모습”이라고 칭찬했다고 알려져 기대를 높인다.

제작진은 “TOP6는 한 송이 꽃을 들고 있는 것만으로도 꽃미모를 증명하며 금요일 밤을 정열의 무대들로 꽉 채웠다”며 “오감을 만족시킬 TOP6와 여왕벌6의 대결, 그리고 함께 완성한 레전드 급 듀엣 무대를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22일 오후 10시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