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함양 주거플랫폼 사업 입주 기념행사’ 열려...임대주택 입주 축하

‘함양 주거플랫폼 사업 입주 기념행사’ 열려...임대주택 입주 축하

기사승인 2021. 02. 28. 20: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세균 국무총리, 변창흠 국토부 장관 등 참여
clip20210228204730
국토교통부는 지난 27일 서하면 서하게이트볼장에서 ‘함양 주거플랫폼 선도사업 입주기념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함양 주거플랫폼사업에 따라 전입하는 가구의 임대주택 입주를 축하하고 공감의 장을 위해 마련했다. 임대주택을 둘러보는 정세균 국무총리, 변창흠 국토부 장관, 김경수 경남지사(사진 왼쪽부터)
국토교통부는 지난 27일 서하면 서하게이트볼장에서 ‘함양 주거플랫폼 선도사업 입주기념행사’를 열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함양 주거플랫폼사업(농촌 유토피아사업)에 따라 전입하는 가구의 임대주택 입주를 축하하고 공감의 장을 위해 마련했다.

행사에는 정세균 국무총리, 변창흠 국토부 장관, 김현수 농식품부 장관,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 김경수 경남지사, 서춘수 함양군수, 장충모 한국토지주택공사(LH) 부사장, 장원 학생모심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행사는 함양 주거플랫품 사례 소개를 시작으로 국무총리 축사, 국토부와 농식품부의 ‘국가균형발전과 농촌지역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 농촌발전 구상 발표, 입주 가구 소감 발표, 농촌유토피아비전 선언문 발표 등으로 진행됐다.

정 총리는 축사에서 “주거플랫폼사업은 지역균형발전에 대전환을 가져왔으며 삶의 터전과 일자리 제공으로 작지만 의미 있는 기적을 만들고 있다”며 “각 부처의 역량을 결집해 지역발전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함양 주거플랫폼사업은 폐교 위기의 농촌 초등학교를 살려 쇠퇴하는 농촌문제를 해결하려고 민·관·기업이 함께 추진한 사업이다. 지난해 4월 7일 경남도와 함양군, LH, 한국농촌경제연구원, 함양 서하초등학교 학생모심위원회 등 민·관·기업이 농촌 유토피아 선도적 실행을 위한 기본협약식을 맺고 추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