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여성이 지도자 역할 할 수 있는 세상 만들 것”

문재인 대통령 “여성이 지도자 역할 할 수 있는 세상 만들 것”

기사승인 2021. 03. 08. 11: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1030201000139900008491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제9회 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
문재인 대통령이 8일 “각 분야에서 여성이 동등한 권리로 지도자 역할을 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글을 올려 축하 메세지를 전하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비롯해 여성들에게 더욱 힘들었던 한국의 근현대사를 생각하며, 꿋꿋하게 여성의 지위를 높여온 모든 여성들에게 경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오랫동안 주변에 의해 규정된 삶을 살아야 했고, 여성들은 몇 곱절의 어려움을 겪었다”며 “그렇지만 편견과 차별을 이겨내고 자신을 찾아낸 여성들이 있었고, 덕분에 우리는 서로의 감정과 삶을 존중하는 방법을 배우고 실천하게 됐다”고 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올해 유엔 위민(UN Women)에서 정한 ‘세계 여성의 날’ 주제는 ‘여성의 리더십’이다. 한국은 이 분야에서 매우 부끄러운 수준”이라며 “정부부터 모범을 보이도록 목표를 높여나가겠다. 각 분야에서 여성이 동등한 권리로 지도자 역할을 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또 “코로나의 어려움 속에서도 여성들은 위기극복의 버팀목이 돼주셨고 더 많은 고통을 겪었다”며 “깊이 감사드리며 또한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우리가 자랑스럽게 ‘세계 여성의 날’을 축하할 수 있는 날이 오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