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정배 문체부 2차관, K5·K6·K7리그 개막전서 방역상황 점검

김정배 문체부 2차관, K5·K6·K7리그 개막전서 방역상황 점검

기사승인 2021. 04. 18. 14: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8
문화체육관광부 김정배 제2차관이 18일 대한축구협회가 주최, 주관하는 승강제 대회 개막전 현장을 방문해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 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제공=문체부
문화체육관광부 김정배 제2차관이 18일 오전 서울 목동운동장에서 열린 대한축구협회가 주최, 주관하는 승강제 리그(K5·K6·K7리그) 개막전을 방문해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 의견을 청취했다.

김정배 2차관은 먼저 5월 2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연장에 따라 △ 경기장 입장 통제 사항(체온 확인, 출입자 명부 작성 등) △ 참석자 동선 통제 △시설·장비에 대한 소독 여부 확인 △ 공용 공간(탈의실, 대기실 등) 내 거리두기 여부 등 체육대회 개최 시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살폈다.

김 차관은 대한축구협회와 대회 관계자들을 만나 정부의 방역 정책에 대한 협조와 방역수칙 준수를 위한 노력에 감사를 표하고 대회 관련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김 차관은 “코로나19 상황이지만 철저한 방역 관리를 통해 리그를 안전하게 운영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