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해피맘 세계부인회 “일본 오염수 방출, 반인류적 행위…즉각 철회”

해피맘 세계부인회 “일본 오염수 방출, 반인류적 행위…즉각 철회”

기사승인 2021. 04. 20. 14: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해피맘
조태임 해피맘 세계부인회총연합회장./제공=해피맘
사단법인 해피맘 세계부인회총연합회(회장 조태임)는 20일 일본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를 결정한 것에 대해 ‘즉각 철회’를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총연합회는 성명서에서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출은 주변국을 넘어 지구촌 전체의 생존을 위협하는 반인류적인 행위로 일본 정부의 무책임한 결정에 규탄한다”며 일본 정부의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 철회를 촉구했다.

이어 총연합회는 “일본정부의 결정은 대한민국 수산업계의 막대한 타격이며 전세계인의 식탁을 위협하는 행위”라며 “일본 주변국이자 삼면이 바다인 대한민국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재앙이 될 수 있는 결정을 즉각 철회하고 사죄하라”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총연합회는 “국민 모두의 안전 및 미래세대를 위협하는 행위를 즉각 철회하지 않을 시 대한민국 시민단체, 전세계 부인회 단체와 연대해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